방송 출연 최초 머리 푼 모습 공개했던 이영자


 						  
 								 

방송 출연 최초로 이영자가 머리를 푼 모습이 공개되어 각종 온라인에서는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 매니저는 이발을 하기 위해 미용실에 방문했다.

해당 미용실 원장과 이영자는 오래 전부터 친분을 쌓고 있던 사이라 친구같은 모습이 연출되며 두 사람의 수다는 계속되었다.

그러던 중, 미용실 원장은 장난삼아 이영자에게 “언니 머리 다 하신 거 같아요” 라며 그만 가달라는 식으로 장난삼아 말했고 이를 알아챈 이영자는 높이 올려 묶었던 머리를 풀기 시작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최초로 이영자의 머리 푼 모습이 공개되었는데 이를 본 게스트와 출연진들은 놀라움과 동시에 충격에 빠졌다.

머리를 묶고 다녔던 이영자와 머리를 푼 이영자는 분위기가 매우 달라보였기 때문.

화면을 보던 전현무는 “왜 이렇게 숱이 많냐”며 놀라워했고 이에 송은이는 “검은콩물 효과를 봤다”고 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영자의 머리 푼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와 처음 보는 듯”, “궁금했는데 머리숱이 많으시구나”, “머리 한번 풀고 방송에 나오셨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