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감사했습니다” 갑자기 은퇴 발표한 130만 유튜버


 						  
 								 

구독자 130만명을 보유하고 있는 인기 유튜버 꽈뚜룹이 돌연 은퇴 영상을 올렸다.

지난 27일 꽈뚜룹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꽈뚜룹 입니다. 지금까지 정말 감사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시했다.

해당 영상에 따르면 꽈뚜룹은 이전에 기획했던 공범 콘텐츠를 제외하고 유튜브 활동을 쉬어간다고 전했다.

 

영상에서 꽈뚜룹은 “공범 촬영 이후 사실 유튜브 영상들을 안 올렸었는데 생각들을 정리해서 여러분들한테 들려드리고 싶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한국에 와서 유튜버가 된 후 다양한 경험을 했었다고 회상했다.

꽈뚜룹은 “유튜버가 된 후 다양한 경험을 했다. 좋아하는 랩퍼들도 만나고 차도 좋은거 타보고 좋은 분들도 많이 알게 되고 구독자 수도 130만명 되고”라며 “사실 되게 감사한 일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처음에 이런 걸 해보고 싶다라는 건 되게 많이 이룬 것 같다”라며 “그러고 나니까 생각이 되게 많아지더라”라고 했다.

꽈뚜룹은 “뭔가 좀 새로운 걸 찾아야 할 시기가 온게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대학교 휴학을 하고 플로리다에서 한국으로 와서 하루도 안 쉬고 달려왔다. 이번에 처음 쉬는 시간을 가져봤는데 생각도 많아지고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꽈배기(구독자 이름) 여러분들께 굉장히 감사했습니다 라는 말씀을 전해드리고 싶어서 이렇게 영상을 올렸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그는 “공범도 많이 사랑해주시고요. 그것만 올리면 이제 될 것 같다. 좀 더 자세한 얘기는 조만간 들려드리러 돌아오겠다”라며 말을 마쳤다.

해당 영상이 올라오자, 많은 누리꾼들과 팬들은 그에게 응원의 말을 보냈다.

이들은 “어떤 길을 가시든 응원할게요”, “너무 멋진 형”, “화이팅입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등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꽈뚜룹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