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 잘못 보냈는데 알고 보니 배우 김우빈이었습니다”


 						  
 								 

배우 김우빈이 잘못 온 문자 한 통을 공개했다.

지난 27일 김우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자신이 받은 메시지 한 통을 캡처해 올렸다.

김우빈은 자신에게 잘못 온 메시지에 재치있게 답변을 보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한 의문의 어린 여성이 김우빈에게 “아저씨 저 유리에요. 강아지 간식 사오세요”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김우빈은 “유리야 번호 잘못 입력했단다”라고 답을 보냈다.

해당 내용은 누리꾼들 사이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이들은 “김우빈 진짜 친절하다”, “유리야 나도 번호 알려줘”, “유리는 좋겠다”, “잘못 보낸 게 김우빈 번호라니”, “유리가 바로 저장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우빈은 지난 2015년부터 배우 신민아와 공개 열애를 이어오고 있다.

최근에는 최동훈 감독의 영화 외계+인 촬영을 마쳤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김우빈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