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일본 유명 A.V 배우 실종 후 사망


 						  
 								 

일본에서 활동하는 유명 AV배우 아라노 리나가 실종 2주 만에 사망한 채로 발견됐다.

30일 일본 외신 아사이신문 등에 따르면 지난 6월 5일부터 아라노 리나(23)는 행방불명 상태였다. 그리고 30일 일본 이바라키현의 한 숲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도쿄에 거주하는 아라노는 가족들에게 친구를 만나러 간다고 집을 나선 뒤 돌아오지 않았다. 이에 가족들이 3일 뒤 신고해 현지 경찰이 지난 8일부터 수색을 시작했다.

아라노는 실종되기 전 산페이 히로유키(33·남)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냈고, 그와 함께 차에 올라타는 모습이 이바라키현의 한 기차역 밖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다.

이 모습이 아라노의 마지막 모습이었다. 이후 지난 14일 부분적으로 부패한 아라노의 시신이 발견됐다. 아라노는 옷을 입지 않은 상태로 나무에 묶여 있었다.

경찰은 “사망한 지 2주 지난 것으로 보인다. 사인을 밝히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말했다.

아라노의 시신은 산페이의 별장에서 1.6km 떨어진 곳이었으며, 산페이는 혐의를 부인하면서 “아라노를 내 별장으로 데려갔고, 그곳에서 동의를 얻고 잠시 수갑을 채웠다. 이후 인근 상점에 내려줬고, 그 뒤는 어디로 갔는지 모른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산페이의 차에 설치된 블랙박스에는 아라노의 시신이 발견된 장소 인근 숲길을 따라 운전하는 영상을 찾았다. 또 압수한 스마트폰에서 수갑을 찬 아라노의 사진과 영상도 발견했다.

이에 경찰은 산페이를 납치·감금 혐의로 체포했으며, 조사를 진행 중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